장강뉴스
기사 (전체 5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사설] 독자기고 - 내 삶의 중심잡기
두꺼비에 관한 우화가 있다. 밭에서 놀던 두꺼비 한 마리가 큰 황소를 봤다. 황소의 큰 몸집을 보고 첫눈에 반한 두꺼비는 작은 공만한 자기의 몸집을 살피며 황소를 엄청 부러워했다.결국 두꺼비는 큰 몸집을 가져보겠다고 몸을 쭉 펴고 배를 부풀렸다. 그리
장강뉴스   2018-11-19
[칼럼/사설] 장강칼럼 - 인간의 지성과 판단력
이제는 우리의 동기나 마음의 자세에 대해서 말해 보자. 편의시설들은 긍정적인 것들을 제공할 수도 있지만 부정적인 것들을 만들어 낼 수도 있다. 중요한 것은 인간의 지성과 판단력을 사용하고 장기간의 이익과 단기간의 행복을 구별하는데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장강뉴스   2018-11-19
[칼럼/사설] 독자기고 - 정약용에게 배우는 ‘완벽한 공직 리더의 조건’
‘목민심서’의 내용 중에 ‘율기·봉공·애민+6조’등은 공직리더가 갖추어야 할 기본요건에 해당한다.첫째로 “자기 자신을 먼저 다스릴 줄 알아야 한다”는 내용이다. 자기 자신의 몸을 단속하고, 자기 자신을 바르게 관리한다는 것은 정신자세를 바로잡고 몸가짐
장강뉴스   2018-11-19
[칼럼/사설] 장강칼럼 - 자식의 불효(不孝)는 부모에게도 책임(責任)이 있다.
탈선한 청소년들의 대부분이 가정에 문제가 있는 아이들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결손가정, 문제가정에 문제아가 생긴다는 것이다. 예전에 소년 셋이 어느 집에 들어가 강도행각을 벌이다 들키자 주인여자를 살해하려다 미수에 그친 사건과 관련 그 소년들의 가정환경
장강뉴스   2018-11-12
[칼럼/사설] 독자기고 - 복지사각지대 해소 위해 관계기관 협력체제 필요
한국전력공사 강진지사(오준익 지사장)와 한전산업개발(주) 강진지점은 에너지밸리를 통한 지역상생,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언제나 어려운 이웃을 살피며 강진군민과 늘 함께 하고 있다.강진군민을 위해 한전 고객만족도를 위해 봉사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으며
장강뉴스   2018-11-12
[칼럼/사설] 독자기고 - 정약용과 조선후기 과학의 발전 ‘기계를 중심으로’
다산은 1762년, 현재 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 능내리에서 진주목사를 지낸 아버지 정재원과 어머니 해남 윤씨 사이에서 넷째 아들로 태어났다. 4세대 천자문을 배우고 10세대 자작 시집을 낼 만큼 총명했다. 1777년 성호 이익의 저서를 접하고 실학에
장강뉴스   2018-11-12
[칼럼/사설] 장강칼럼 - 당신은 어떤 잣대로 재고 있는가
11월 입동(立冬), 11월 8일 55후(候) 초후(初候), 11월 4일 수시빙(水始氷물이 처음 얼다), 56후(候) 중후(中候), 11월 지시동(地始凍땅이 처음 얼다), 57후(候) 말후(末候), 11월 14일 치입대수위신(雉入大水爲蜃 꿩은 드물고
장강뉴스   2018-11-06
[칼럼/사설] 독자기고 - 청자 매병은 어디에 썼을까요?
“이 매병은 어디에 쓰나요?”청자판매장을 찾는 관광객들이 하는 질문 중에서 빈번도가 으뜸인 말이다. 진열장에 놓여있는 수십여개의 청자들 중 고려청자를 대표하는 매병은 가히 사람들의 관심과 이목을 끌기 충분하다.매화를 꽂고 장식품으로 쓴 것에서 유래되었
장강뉴스   2018-11-06
[칼럼/사설] 독자기고 - 바다는 스스로 지켜야 할 것을 지켰을 때 곁을 내어준다
바다는 수산자원의 보고임과 동시에 풍요로움과 평안한 안식을 제공하지만 늘 위험이 상주하고 있는 현장이다. 특히 어업활동은 선박을 도구로 인간이 통제할 수 없는 바다라는 자연위에서 경제활동을 영위하며 이러한 과정에서 선박과 어민들은 위험과 사고에 노출될
장강뉴스   2018-11-06
[칼럼/사설] 장강칼럼 - 꽃초롱 하나로 불 밝히는 사랑
내가 어렸을 때 할머니가 돌아가셨다. 할머니는 시골의 어느 공원묘지에 묻었다. 이듬해 나는 방학을 이용해서 그 근처의 친척집엘 갔다. 우리가 탄차가 할머니가 잠들어 계시는 묘지 입구를 지나갈 때였다. 할아버지와 나는 뒷좌석에 함께 앉아 있었는데 할아버
장강뉴스   2018-10-30
[칼럼/사설] 독자시 - 호두사랑
쌍둥이가 아닌 우리는일곱 능선을 가진한 쌍입니다형은 삼년을 기다렸지요기어이 동생을 만났어요선물로 주신 호두 한 벌그 이름을 홍문虹紋이라고 부르자삼백년 된 어미 나무가춤을 춥니다아라리 아라리 호두 아리랑※홍문虹紋: 무지개 무늬라는 뜻으로 일곱 능선을 가
장강뉴스   2018-10-30
[칼럼/사설] 독자기고 - 마케팅대학 수료식, 막바지 농업인의 뜨거운 열정
황금빛 물결이 일렁이던 들판에 수확의 기쁨이 찾아드는 시기이다. 무르익어가는 가을의 색채가 온 산을 물들이는 계절, 손잡고 나들이 나가기 딱 좋은 때지만 우리 농가들의 배움에 대한 열의는 계절의 변화에 상관없이 꾸준하다. 마케팅대학 수료식을 앞두고 막
장강뉴스   2018-10-30
[칼럼/사설] 장강칼럼 - 길은 가까운 데 있다.
무슨 일을 하다가 실패했을 때 그 원인을 남의 탓으로 돌려서는 안된다. 반드시 그 원인은 자신의 내부에서 찾아야 한다. 대개의 경우 무슨 일에 실패한 사람은 그 일을 너무 쉽게 보고 덤벼든 경향이 있다.말하자면 세상 일을 너무 얕게 보았던 것이다. 길
장강뉴스   2018-10-22
[칼럼/사설] 독자기고 - 회전교차로 통행, 회전차량이 절대 우선입니다
회전교차로(Roundabout)란 일반교차로와 달리 별도의 신호 없이 교차로 내 교통섬을 중심으로 시계 반대방향으로 원을 그리며 교차로를 통과하는 방식이다.즉, 교차로에 진입하여 회전하고 있는 차량이 교차로에 진입하려는차량보다 우선통행이 대원칙이다.국
장강뉴스   2018-10-22
[칼럼/사설] 독자기고 - 만연(蔓延)한 이기주의
인간은 행동에 살아가는 존재이다. 서로 협동했을 때 더욱 더 큰 조직을 구축할 수 있고 그안에서 서로간의 이득이 커지기 때문이다. 그런데 조직이 커지게 되면 분열이 시작된다. 그 조직의 우두머리를 차지하기 위한 세력들의 경쟁이 일어나고 여러 집단으로
장강뉴스   2018-10-22
[칼럼/사설] 장강칼럼 - 잘못을 허용하다 보면
아라스토텔레스가 ‘인간은 사회적인 동물이다’라고 한 말에는 인간은 홀로 살 수 없고 여럿이 어울려서 함께 살아간다는 뜻이다.사람들이 모여 생활을 하는 조직사회에는 지켜야 할 도덕, 법규, 규칙이 있다. 국가에 헌법과 여러 가지 법률이 있다면 사회에는
장강뉴스   2018-10-16
[칼럼/사설] 독자기고 - 우리 강진의 이야기 ‘탐진 신바람 유랑단’의 ‘동문매반가’
온 산천이 알록달록 총천연색으로 물드는 가을은 감성이 저절로 충전되는 시기다. 천혜의 자연이 전해주는 아름다움에 예술적 감흥이 충만해지는 요즈음이야말로 문화를 즐기고 예술을 논하기에 가장 아름다운 시기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청명한 가을하늘 아래 선선
장강뉴스   2018-10-16
[칼럼/사설] 독자기고 - 상황에 대처하는 능력
지금 세계는 어느 나라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를 이웃집 사정처럼 환히 알 수 있을 정도로 가까워져 지구촌이라 부르고 있다. 이처럼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속에서는 이에 대한 반응이 중요한 요소가 된다. 빠른 변화에 적응하기 위해서는 그 변화를 예견할 수
장강뉴스   2018-10-16
[칼럼/사설] 장흥군 승마가족 세계 기사(騎射)대회 평정
장흥 출신 이승호 군, 세계기사선수권대회 종합우승쌍둥이 형 이경호 군, 동생 이나라 양도 동반 입상 장흥군 출신 이승호(20세) 군이 강원도 속초에서 열린 제14회 세계기사 선수권대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했다.이번
임순종 기자   2018-10-10
[칼럼/사설] 독자기고 - 안전수칙 준수 “건강산행” 안전수칙 미준수 “저승산행”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무더운 여름이 가고 가을을 맞아 제법 선선한 바람이 불고 산행하기 좋은 시기에 등산객이 부쩍 늘고 있다. 이처럼 부쩍 늘어난 등산객과 대비하여 산악사고가 발생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지난달 29일 강원 인제군에서는 설악산을 등
장강뉴스   2018-10-0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대표이사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장흥군 장흥읍 칠거리예양로 60  |  대표전화 : 061)864-8003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415-81-49000
발행·편집인 : 임순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순종
Copyright © 2013 장강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gy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