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군동면,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솔선수범
상태바
강진 군동면,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솔선수범
  • 김채종 기자
  • 승인 2024.06.0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면 직원 30여 명 참여...마늘 수확 ‘구슬땀’

 

강진군 군동면은 지난 5일 본격적인 농사철을 맞아 마늘 수확 등 인력 부족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날 일손돕기는 남미륵사 일원 풍동리 마늘(0.5ha)농지에서 군동면사무소 직원 10여 명, 군청 4차산업혁명활용추진단, 세무회계과 직원 20여 명이 힘을 모아, 마늘 뽑기, 단 묶기, 운반작업 등 역할을 나눠 일손이 귀한 농가에 힘을 보탰다.

특히 올해는 이상기후로 인한 잦은 비와 일조량 부족으로 마늘 작황이 예년만 못한 상황으로, 수확기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 농가의 시름을 덜어보고자 하는 직원들의 정성이 더해져 작업 속도도 빨랐다.

농가주는 “바쁜 업무를 뒤로 하고 무더위에 작업이 꽤 힘든 마늘 수확을 위해 이렇게 많은 직원분들이 애써 찾아와 일손을 덜어주니 너무나 고맙고 힘이 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