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스승의 날을 맞이하여 선생들께 편지
상태바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스승의 날을 맞이하여 선생들께 편지
  • 임순종 기자
  • 승인 2024.05.14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 현장을 굳건히 지켜온 선생님들이 우리 교육의 희망’

교육감 “교권이 존중되는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 매진”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조희연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는 제43회 스승의 날을 맞이하여 전국의 모든 선생님들에게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은 편지를 전했다.

올해는 특히, 지난해 서이초 사건 이후,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교육 현장을 굳건히 지켜온 선생님들께 감사를 표하며 교권이 존중되는 올바른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 더 매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스승의 날 편지의 내용을 보면 「교육 현장이 맞닥뜨린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의 배움을 위해 굳건히 자리를 지킨 선생님들의 노고에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였다.

특히, 지난 여름, 대한민국 교육을 위해 하나 된 목소리로 외친 간절함이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여 ‘교권 보호 5법’을 개정하고, 학교 교육이 본연의 가치를 회복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할 수 있었다고 하였다.

그리고 17명의 시도교육감은 ‘교권 보호 5법’ 등을 바탕으로 시행되는 교권 보호 정책이 학교 현장에 제대로 뿌리 내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며, 학교가 교육 본연의 목적에 집중하고 학교 구성원 모두가 존중받는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였다.

또한, 교육 현장의 어려움 속에서 선생님들의 든든한 동행자이자 흔들림 없는 버팀목이 되어 줄 것이라고 하였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장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지난 여름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 대한민국 교육이 가야 할 길을 찾아 함께 힘을 모았던 선생님들이 계시기에 우리 교육은 아직 희망을 품을 수 있다며, 교육 현장을 지켜주신 선생님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또한“교원이 안심하고 교육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정책과 따뜻하고 세심한 지원을 계속해 나아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